프랑스 16만 난용종 닭, 처참한 산란 환경 고발 HIT: 193
작성자 : 관리자 
2017.06.07 (00:39)



수빈 6월 7일 기사 사진.png


지난 5 30일 화요일 프랑스 동물 보호 단체인 L214는 케이지식으로 사육되는 난용종 닭의 « 최악의 » 보건 환경 실태를 고발하고 나섰다. 프랑스 양계장의 열악한 보건 환경에 대한 지적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페라 공동농업경영체(GAEC)에서 1년 전 촬영된 영상들은 이미 농축산업계의 스캔들로 프랑스 사회를 뒤흔든 바 있다. 지난 주 공개된 영상은 레 주 게슬랭(Les Œufs Geslin) 그룹에 소속된 양계장 내부를 촬영한 것이다. 쇼셰(Chauché)에 위치한 해당 업체는 16만 마리의 순계류를 사육하고 있다.

 

5 4일 몰래카메라로 촬영된 이번 영상은 빛 한 점 들지 않는 아주 협소한 공간 속에서 다닥다닥 붙다 못해 산처럼 쌓여있는 닭들을 담고 있다. 그 중 대부분은 털이 다 빠져있고, 일부 닭의 농양과 곪은 상처가 고스란히 드러나 있으며, 닭 무리들 사이로 열댓 구의 죽은 닭의 시체가 바닥에 널브러져 있다. 닭과 달걀 위에는 벼룩이 득시글거리고 케이지 바깥으로 벽을 따라 거대한 거미줄이 여기저기 눈에 띈다.

 

조안느 미엘카레크 L214 달걀 캠페인 담당자는 « 이런 상황은 결단코 받아들일 수 없지만, 안타까운 것은 이런 경우가 대부분이라는 점이다. 이렇게 무대포로 사육하는 것은 동물들의 심각한 행동 제한, 고통의 원천이 된다 »며 유감을 표했다. 해당 동물보호단체는 파리 대심법원(TGI: Tribunal de grande instance)에 동물학대와 규정 미준수로 제소한 상태이며, 동물학대로 인정될 경우 해당업체의 대표는 6개월 이상 징역형이나 7500 유로 이상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

 

난용종 닭 보호와 관련된 유럽연합 내 지침서는 1999년에 채택되어 2012년부터 시행되고 있으며, 이에 따르면, 모든 순계류가 최소 750 제곱미터(A4용지 조금 넘는 크기)의 생활권을 보장받아야 하며, 둥지, 횃대 및 닭들이 긁고 쪼는 행위를 할 수 있는 최소한의 공간이 마련되어야 한다. 그러나 L214가 촬영한 영상에서는 해당 양계장이 이러한 규칙을 준수하고 있지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1973년 창립된 해당업체의 브누아 게슬랭 대표는 «충격적인 영상이었다. 하지만 이 영상들이 우리 양계장의 전체를 다 보여주는 것은 아니 »라며 « 두 개의 업장 중 하나가 많은 문제가 있고, 가축들이 대장균 바이러스로 인해 병들어 있다. 영상에 나온 상황은 일시적인 것일 뿐 살아있는 가축을 기를 때는 이런 일들이 발생하곤 한다 »며 해명했다. 그는 « 우리 가축을 사랑하고 », « 제대로 사육하겠다 »고 밝혔으며, « 점차 방사식 사육으로, 유기농의 방향으로 가도록 약속하겠다 »며 정확한 시기와 수치는 밝히지 않는 채 말했다.

 

한편, L214가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달걀 캠페인은 실제로 식픔산업계에 유례없는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 몇 달 전 카르푸, 르클레르크, 오샹, 카지노(Carrefour, Leclerc, Auchan, Casino)와 같은 대형 유통업체와 소덱소, 콤파스, 엘리오르(Sodexo, Compass, Elior)와 같은 외식산업, 맥도날드, 서브웨이, 이케아(McDonald’s, Subway, Ikea) 뿐 아니라 여러 호텔(Marriott International, Hôtels Hilton, Accor) 및 뤼, 생미셸 (Lu, Saint-Michel), 과 같은 기타 제과업체가2020년 혹은 2025년까지 케이지식으로 사육된 닭이 낳은 달걀을 사용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파리지성 / 김수빈 foxy2520@naver.com>


프랑스,‘신뢰사회를 위한 국가’법률안 제출  - 행정처리의 현대화와 간소화 시동 - 엠마뉘엘 마..
프랑스 시사주간지 ‘르 포앵(Le Point)에 의하면, 프랑스 정부는 2018년 초에, 중앙 구분없는 국도와 양..
프랑스 알자스(Alsace) 지방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이 자신이 낳은 자녀 5명을 모두 살해한 혐의로 체포돼 충..
니콜라 윌로 프랑스 환경부 장관과 자크 메자르 국토부 장관은 지난 11월 24일 금요일 프랑스 내 건물..
지난 11월 25일(토)은 세계 여성폭력 대항의 날이었다. 2016년 한해동안 프랑스에서 배우자들에게 육체..
11월 24일은 블랙 프라이데이(Black Friday) 였다. 블랙 프라이데이(영어: Black Friday, 검은금요일)는 11월의 ..
엠마뉴엘 마크롱프랑스 대통령은 11월 25일 토요일, 세계 여성 폭력 대항의 날을 맞이하여 엘리제 궁..
다국적 은행들이 프랑스 극우정당 국민전선(FN, Front National)의 계좌를 폐쇄했다고 AP통신, 가디언 등 외신..
일부 프랑스 시장들이 시장 회의(Congrès des maires)에서 “헌법을 개정하여 정책의 시험 운영 권리를 ..
파리 시내 북서쪽 근교 지역 클리시 라 가렌느(Clichy-la-Garenne)의 레미 뮈조(Rémi Muzeau) 시장은 지난 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